갤럭시 GOS, S22 성능저하 논란 이슈 정리

갤럭시 S22 GOS 성능저하 논란 이슈를 정리해보고자 합니다. 개인적으로 갤럭시 S22 구매 예정이었던지라 이번 논란이 상당히 아쉽게 느껴집니다.

갤럭시 S22 출시되자마자 상당히 반응이 좋았습니다. 출시 사전 개통만 30만대 이상으로 갤럭시 시리즈 중에서 역대 최다 기록을 갈아치울 정도였는데요.

여기에 물량 부족으로 전세계적인 품귀 현상까지 나타나서 아마 갤럭시 시리즈 중에서 최고의 성공작이 될 듯 보였습니다.

그래서 이번 이슈가 정말 아쉬운데요, 아래에서 갤럭시 S22 GOS 이슈가 무엇인지, 왜 문제인지를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갤럭시 GOS 란?

갤럭시 GOS

GOS는 Game Optimizine Services의 약자입니다. 게임 최적화 서비스라는 것으로 게임으로 인식되는 앱/어플이 구동이 되면 자동으로 GOS가 활성화되고, 게임을 최적화 시켜준다는 것.

그런데 게임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서 성능을 더 올려주는 것이 아니라 성능을 저하시켜줍니다. 게임 내 초당 프레임이나 해상도, GPU 등의 성능에 관여를 해서 성능을 떨어뜨린다는 것.

이는 배터리 소모를 줄이고 과도한 발열을 제어하기 위함이라고 하는데요, 과연 이게 소비자들을 위한 조치인지가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참고로 GOS는 거의 모든 갤럭시 시리즈에 탑재가 되어 있다고 합니다.

갤럭시 GOS 문제가 되는 이유

원래는 이 GOS가 ON/OFF옵션으로 되어 있었습니다. 그런데 ONE UI 4.0으로 업데이트가 되면서 문제가 불거졌습니다. 바로 ON/OFF를 없애버린 것이죠.

이 말은 갤럭시 S22 사용자의 선택권이 없이 게임 앱만 구동되면 성능을 떨어뜨린다는 것입니다. 한마디로 갤럭시 S22로 게임을 하려면 성능이 저하된 채로 구동을 할 수밖에 없습니다.

삼성 측에서는 ‘소비자의 안전’이라는 말로 대응을 하고 있습니다. 물론 예전 배터리 폭발 이슈 등으로 삼성 측에서 상당히 강하게 말을 하고 있어서 진짜 소비자의 안전을 위해서라고 볼 수도 있습니다.

그런데 최신형 고가의 플래그쉽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사용자 입장에서는 성능을 일부러 떨어뜨리는 휴대폰을 사용할 수밖에 없어서 과연 이게 합당한 조치인지 의문이 더 강하게 들고 있습니다.

갤럭시 GOS, 얼마나 성능이 떨어지나?

게임 어플을 실행하면 GOS는 자동으로 구동이 되면서 강제로 클럭 제한 등의 성능저하가 시작이 됩니다. 이를 긱벤치 등으로 실제 점수화를 시켜서 보면 GOS 비활성화가 되었을때의 벤치마크 최저값보다 GOS 활성화 시 최고 값이 더 낮을 결과를 보여줄 정도입니다.

갤럭시 S22 GOS

심지어 GOS 활성화가 되었을때에 긱벤치 기준으로 성능점수가 갤럭시S8 정도 수준이라는 말까지 나오고 있죠.

한마디로 2022년 출시 최신형 스마트폰을 구매했는데 게임에서의 성능은 2017년에 출시된 스마트폰과 비슷하다는 것.(물론 게임에서의 성능입니다)

긱벤치 개발자도 이슈에 참전

긱벤치의 개발자로 이번 갤럭시 S22 GOS 이슈와 관련하여 트위터에 글을 남기는 상황까지 왔습니다.

갤럭시 GOS

몇몇 스마트폰들은(대부분 중국) 긱벤치를 인식해서 더 과도한 성능을 내게 설계하여서 이를 리스트화까지 시켜놨는데요, 삼성 갤럭시 S22도 이 리스트에 들어갈 확률이 높아졌습니다.

커뮤니티 반응

갤럭시 S22 GOS

그야말로 난리가 난 상황입니다. 최소한 원래대로 GOS를 ON/OFF 옵션을 달라고 말이죠. 백만원이 넘는 고가의 비용으로 스마트폰을 구입했는데 성능이 제대로(일부러) 나오지 않게 만들었다는 것은 사실 말이 안되죠.

아직까지도 삼성의 반응은 일관적입니다.(2022년 3월 3일 기준) 고객의 안전을 우선으로 놓고 타이트하게 관리하고 있다면서 말이죠.

*같이보면 좋은 포스팅 : 월급 300만원도 할 수 있다 재테크/투자!

개인적인 생각

사전구매를 안하고 조금 더 지켜보다가 사려고 했던 저의 계획은 당분간 보류입니다. 게임을 거의 하지 않지만 그래도 의도적으로 성능을 저하시킨다는 것은 상당히 찝찝한 기분이 들죠.

과거 아이폰 시리즈에서도 비슷한 이슈가 있었고 이는 곧 소송으로 까지 비화된 적도 있었습니다.

소비자의 안전도 좋지만 먼저 과도한 성능저하가 핵심인 만큼 GOS의 수준을 지금보다는 조금 덜 적용하거나, ON/OFF 옵션을 다시 살리거나, GOS의 단계별 수준을 설정하는 등의 조치가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Leave a Comment